[ 러브버그 익충 ] 왜 어떻게 익충일까? 2023년 장마 (러브버그는? 생김새, 습성, 특징, 창궐 이유?)

90 / 100

한국의 서울 은평구와 경기도 고양시 일대에서 최근 눈에 띄는 벌레가 등장했습니다. 그 이름은 “러브버그”입니다. 러브버그 익충 – 러브버그는 인간에게 직접적 해를 끼치는 해충이 아닌 생태계에 있어야 하는 익충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이 작은 벌레는 프리시안예약티카라는 파리과 곤충의 습성과 유사하며, 한국에서 발견된 러브버그 익충인 한국의 자생종 털파리로 확인됐습니다(JTBC 뉴스). 암수가 쌍으로 붙어 다니는 특징으로 사람들에게 사랑벌레라고도 불립니다. 주로 여름철에 나타나는데, 건물의 유리나 벽면에 달라붙는 모습이 관찰되어 상인들의 장사에 지장을 주기도 합니다.

러브버그 익충의 출현은 생태계의 균형이 깨진 결과로 여겨지고 있습니다. 일부 지역에서는 대규모 택지 개발이 생태계의 균형을 깨뜨린 원인으로 지목되기도 합니다. 또한, 기후변화와 인간의 개발 활동이 러브버그의 출현에 영향을 미쳤을 가능성도 제기되고 있습니다. 이에 전문가들은 러브버그 익충과 자연 생태계와 공존할 수 있는 개발 방식을 모색해야 한다고 주장하고 있습니다.

이 블로그 포스팅에서는 러브버그 익충에 대해 자세히 알아보고, 러브버그 익충인 이유, 사람에게 무해한 이유를 담고 있습니다. 또한 한국 러브버그와 미국 러브버그의 생김새도 확인 할 수 있습니다.

Table of Contents

1. 러브버그 익충 – 러브버그가 익충이라고?

1) 러브버그 익충 – 러브버그가 사람에게 무해한 이유

러브버그는 실제로 인간에게 무해하며, 여기에는 몇 가지 이유가 있습니다:

  1. 물거나 쏘지 않음: 다른 많은 곤충과 달리 러브버그는 물거나 찌를 수 있는 입 부분이 없습니다. 사람을 물리적으로 해치는 데 필요한 메커니즘이 없기 때문에 사람을 물리적으로 해칠 수 없습니다. 대신, 입 부분은 꿀과 식물 부패 물질을 섭취하는 데 적합합니다.
  2. 독이 없음: 인간에게 위협이 되는 많은 곤충은 물거나 쏘는 행위를 통해 독을 주입할 수 있습니다. 러브버는 독을 생산하지 않으며 독을 주입하는 메커니즘도 없으므로 이러한 유형의 위협을 가할 수 없습니다.
  3. 비병원성: 일부 곤충은 질병의 매개체이며, 이는 종종 물거나 쏘임으로써 인간에게 병원균을 전염시킬 수 있음을 의미합니다. 말라리아나 뎅기열을 옮길 수 있는 모기, 라임병을 옮길 수 있는 진드기 등이 그 예입니다. 그러나 러브버그는 인간에게 질병을 옮기거나 전염시키는 것으로 알려져 있지 않습니다.
  4. 비 공격적: 러브버그는 또한 공격적이지 않은 곤충입니다. 러브버그는 일반적으로 수동적인 성격을 가지고 있으며 인간과 상호작용하거나 해를 끼치려 하지 않습니다. 주로 짝짓기와 먹이 활동에 집중하며, 영역 방어나 위협으로 인식되는 대상을 공격하는 데는 관심이 없습니다.
  5. 나무 든 건축 구조물에 영향없음: 러브버그는 나무 구조물을 파괴하는 흰개미나 나무에 굴을 파는 목수개미와 같은 일부 곤충의 파괴적인 습성을 가지고 있지 않습니다. 러브버그의 유충은 토양에서 썩어가는 식물을 먹으며 살아있는 식물이나 구조물을 손상시키지 않습니다.

러브버그가 인간에게 가장 큰 불편을 주는 것은 짝짓기 시즌에 큰 떼를 지어 다니기 때문입니다. 이 떼로 인해 수많은 러브버그가 차량에 튀어 앞 유리의 시야를 가리고, 많은 양이 모이면 라디에이터를 막을 수 있습니다. 또한 러브버그의 산성 성분은 제때 제거하지 않으면 자동차 페인트를 손상시킬 수 있습니다.

이러한 불편함에도 불구하고 인간의 건강과 안전 측면에서는 무해합니다. 유충은 환경의 유기물을 분해하고 재활용하는 데 도움을 주기 때문에 생태계에도 유익합니다.

1-1) 러브버그 익충 – 러브버그는 생태계에 어떤 역할을 제공하는 가?

러브버그는 인간에게 성가신 존재라는 평판에도 불구하고 생태계에서 필수적인 역할을 합니다. 러브버그의 생태계에 대한 기여는 다음과 같습니다:

  1. 러브버그 익충 – 분해 및 영양분 재활용: 러브버그 애벌레는 토양에서 썩은 식물을 먹이로 삼습니다. 이러한 활동은 생태계의 분해 과정과 영양소 순환에 필수적인 요소입니다. 러브버그 애벌레는 이러한 물질을 섭취함으로써 더 빨리 분해하여 영양분을 토양으로 다시 방출하는 데 도움을 줍니다. 이러한 분해 과정은 토양을 풍부하게 하여 식물의 성장에 필수적인 영양분을 공급하고 전반적인 생태계 건강을 유지하는 데 도움을 줍니다.
  2. 러브버그 익충 – 다른 동물을 위한 먹이 공급원: 러브버그는 다양한 생활 단계에서 다양한 다른 동물의 먹이가 됩니다. 특히 새가 러브버그를 먹는 것으로 알려져 있지만 다른 곤충, 거미, 일부 개구리와 도마뱀도 러브버그를 먹습니다. 이처럼 러브버그는 먹이사슬의 일부이며 다른 종의 식단에 기여하여 서식지의 생물 다양성을 지원합니다.
  3. 러브버그 익충 – 꽃의 수분: 성충 러브버그는 주로 꽃에서 꿀을 먹습니다. 한 꽃에서 다른 꽃으로 이동할 때 실수로 꽃가루를 운반하여 수분 과정을 도울 수 있습니다. 꿀벌과 같은 다른 곤충만큼 수분에 효과적이지는 않지만 식물이 번식할 수 있도록 하는 이 중요한 과정에 기여합니다.
  4. 러브버그 익충 – 다른 해충의 자연적 방제: 이것이 러브버그의 주요 생태학적 역할은 아니지만, 러브버그의 존재는 다른 해충의 개체수를 간접적으로 통제할 수 있습니다. 러브버그 유충은 식물의 썩은 물질을 먹어치우므로 개체수가 너무 많아지면 인간이나 식물에 잠재적으로 더 많은 성가심이나 위험을 초래할 수 있는 다른 종의 유충을 능가할 수 있습니다.

때때로 짝짓기 무리로 인해 불편을 초래하기도 하지만, 러브버그 익충의 생태학적 역할은 생태계의 건강과 기능을 유지하는 데 매우 중요합니다. 러브버그는 음식물 분해와 영양분 재활용에 기여하고, 다양한 동물의 먹이가 되며, 수분을 돕고, 다른 해로운 곤충의 개체수를 조절하는 데 도움을 줄 수도 있습니다.

1-2) 러브버그를 인위적으로 개체수를 줄일 경우 자연생태계에 일어나는 변화와 피해는? 우리는 왜 러브버그가 창궐하면서 발생되는 문제를 감내해야 하는가?

생태계에서 특정 종을 제거하거나 개체 수를 크게 줄이면 해당 시스템의 균형과 건강에 상당한 영향을 미칠 수 있으며, 이는 종종 사전에 예측하기 어려운 방식으로 나타날 수 있습니다. 이 원칙은 러브버그에도 적용되며, 인위적인 개체 수 감소는 몇 가지 변화를 초래할 수 있습니다:

  1. 분해자 역할 및 영양소 재활용 중단: 러브버그 애벌레는 유기물 분해에 중요한 역할을 하며, 썩어가는 식물을 분해하고 중요한 영양분을 토양으로 되돌려줍니다. 러브버그의 개체 수가 크게 감소하면 이 분해 과정이 느려져 토양의 영양분 수준에 영향을 미치고 식물의 성장과 건강에 영향을 미칠 수 있습니다.
  2. 먹이사슬에 미치는 영향: 러브버그는 다양한 조류 종과 일부 곤충, 거미, 개구리, 도마뱀의 먹이 중 일부입니다. 따라서 러브버그의 개체 수가 크게 감소하면 이러한 동물의 먹이 공급에 영향을 미쳐 개체 수 감소로 이어질 수 있습니다. 이러한 영향은 먹이사슬의 위아래로 연쇄적으로 이어져 지역 생물다양성에 예측할 수 없는 광범위한 영향을 미칠 수 있습니다.
  3. 수분 교란: 러브버그 익충 인 다른 이유로는 가장 효과적인 수분 매개체는 아니지만 일부 꽃의 수분에는 기여합니다. 이들의 감소는 수분 감소로 이어져 해당 식물 종에 영향을 미치고 잠재적으로 개체 수 감소로 이어질 수 있습니다.
  4. 다른 곤충 개체수 증가: 러브버그 애벌레는 썩은 식물을 먹음으로써 다른 곤충의 애벌레와 먹이 자원을 놓고 경쟁합니다. 러브버그의 개체수가 현저히 감소하면 다른 곤충의 개체수가 증가할 수 있으며, 그 중 일부는 잠재적으로 더 해롭거나 침입적일 수 있습니다.

우리가 왜 러브버그 발생으로 인한 불편을 감수해야 하는지에 대해서는 생태계가 서로 연결된 복잡한 네트워크라는 점을 기억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모든 종은 각자의 역할이 있으며, 한 종의 변화가 시스템 전체에 영향을 미칠 수 있습니다. 러브버그 익충은 특히 짝짓기 시즌에 성가신 존재가 될 수 있지만, 개체 수를 급격하게 줄이면 생태계에 미칠 수 있는 잠재적 영향은 훨씬 더 큰 문제가 될 수 있습니다.

또한 살충제 사용과 같은 러브버그 익충 개체 수 조절을 위한 개입은 비대상 종에 대한 피해와 잠재적인 인체 건강 위험 등 환경에 더욱 부정적인 영향을 미칠 수 있습니다. 따라서 러브버그 익충으로 인한 계절적 불편을 감수하는 것이 러브버그 익충의 없애거나 개체 수를 급격하게 줄이는 것보다 일반적으로 더 지속 가능한 접근법으로 간주됩니다.

2. 러브버그는 뭔가?

1) 러브버그 생김새와 특징

“러브버그”는 짝짓기 습성으로 잘 알려진 파리 종 플레시아 니어렉티카의 일반적인 이름입니다. 러브버그는 여러 종의 파리로 구성된 비비오니과에 속합니다.

더 자세한 설명은 다음과 같습니다:

  • 러브버그 외형:
    러브버그는 보통 길이가 1cm 미만인 작은 파리 종입니다. 몸통과 머리는 검은색이며 날개는 반투명한 경우가 많습니다. 수컷은 일반적으로 암컷보다 약간 작습니다. 러브버그의 가장 큰 특징은 짝짓기 시즌에 암컷과 수컷이 짝을 지어 뒤쪽에 붙어 며칠 동안 함께 지내는데, 이 때문에 로맨틱한 별명이 붙었습니다.
  • 생애 주기와 짝짓기 습관:
    러브버그는 알, 애벌레, 번데기, 성충이라는 전형적인 곤충의 생애주기를 거칩니다. 암컷은 부화 후 애벌레에게 먹이를 제공하는 썩은 식물 재료 위에 알을 낳습니다. 유충 단계는 약 120일 동안 지속됩니다. 번데기가 끝나면 성충인 러브버그가 출현하며, 이 단계의 수명은 보통 몇 주 정도로 매우 짧습니다.

러브버그는 일 년에 두 번의 주요 짝짓기 시즌이 있으며, 보통 5월과 9월에 짝짓기를 합니다. 이 기간 동안 러브버그는 짝짓기를 하고 때로는 며칠 동안 서로 붙어 있는 상태를 유지합니다. 이 곤충이 서식하는 지역에서는 짝을 이룬 러브버 떼를 흔히 볼 수 있습니다.

  • 서식지와 분포:
    러브버그는 중앙 아메리카가 원산지이지만 수십 년 동안 그 범위가 확장되어 현재 미국 남동부, 특히 플로리다, 조지아, 루이지애나에서 많이 발견됩니다. 따뜻하고 습한 환경에 잘 적응합니다.
  • 인간과의 상호작용:
    사랑스러운 이름과 위험하지 않은 성격(물거나 쏘지 않음)에도 불구하고 러브버그는 인간에게 다소 성가신 존재가 될 수 있습니다. 짝짓기 시즌에는 큰 무리로 인해 야외 활동을 방해할 수 있으며, 개체 수가 많아 자주 발생하는 자동차에 부딪히면 앞 유리에 얼룩을 남기고 라디에이터를 막아 과열을 일으킬 수 있습니다. 또한 벌레의 체내 산성으로 인해 즉시 제거하지 않으면 자동차 페인트가 손상될 수 있습니다.

이러한 불편함에도 불구하고 러브버그는 썩어가는 식물을 분해하고 그 영양분을 토양으로 되돌려주는 등 생태계에서 중요한 역할을 합니다. 또한 많은 조류 종의 먹이원이기도 합니다.

2) 러브버그 생김새 – 사진, 이미지

* 이미지 출처 – 하기 UCF Youtube – 외국의 러브버그 사진 예시 이다. – 한국에 출몰한 자생종 털파리와는 습성은 비슷하나 생김새는 사뭇 다른 듯 하다.

What Makes Lovebugs Appear and Disappear? – University of Central Florida

3) 한국의 러브버그 이미지

아래 기사 또는 하단 JTBC 뉴스에서 확인할 수 있다.

https://zdnet.co.kr/view/?no=20230624093017

4) 러브버그 종의 특성과 생애

과학적으로 플레시아 니어렉티카(Plecia nearctica)로 알려진 러브버그는 미국 남동부 지역에서 흔히 볼 수 있는 파리의 한 종입니다. 짝짓기할 때 짝을 지어 날아다니는 독특한 행동으로 유명해 “러브버그”라는 이름이 붙었습니다. 러브버그의 주요 습성, 특징, 생활사에 대해 자세히 알아봅시다:

  • 서식지와 분포:
    러브버그는 주로 미국 남동부, 특히 플로리다, 루이지애나, 미시시피, 앨라배마, 조지아 및 텍사스 일부 주에서 발견됩니다. 러브버그는 따뜻하고 습한 환경에서 잘 자라기 때문에 이 지역에서 많이 발견됩니다.

  • 모양과 특징:
    러브버그는 길이가 6~8밀리미터 정도 되는 작은 곤충입니다. 머리와 가슴은 검은색이고 배는 붉은 주황색입니다. 날개는 투명해서 쉽게 날 수 있습니다. 러브버그는 날 때 몸 아래로 늘어지는 긴 다리를 가지고 있어 독특한 외모를 가지고 있어요.

  • 러브버그의 암수 특징:
    암수 러브버그는 신체적 특징이 비슷하기 때문에 구별하기가 어려울 수 있습니다. 하지만 일부 연구자들은 암수를 구별하는 데 도움이 될 수 있는 미묘한 차이점을 발견했습니다. 수컷은 암컷보다 약간 작은 경향이 있으며, 눈의 간격이 더 넓습니다. 반면에 암컷은 눈이 서로 더 가깝게 붙어 있습니다.

  • 러브버그의 행동과 습관:
    러브버그는 무리지어 다니는 행동과 짝짓기 방식으로 가장 유명합니다. 성충은 일반적으로 일 년에 두 번, 보통 늦봄과 초가을에 발생하는 짝짓기 시즌에 많은 수의 무리를 지어 날아다니며 무리를 이룹니다. 러브버그는 햇빛, 따뜻함, 분해되는 유기물에 매력을 느낍니다. 러브버그는 공격적이지 않으며 물거나 쏘지 않습니다.

  • 수명 주기와 번식:
    러브버그의 일생은 알, 애벌레, 번데기, 성충의 네 단계로 구성됩니다.

알 단계: 암컷 러브버그는 썩은 초목이나 토양에 알을 낳습니다. 알은 작고 타원형이며 흰색입니다. 러브버그 알 단계는 일반적으로 며칠에서 일주일 정도 지속됩니다.

애벌레 단계: 알이 부화하면 벌레 같은 작은 애벌레가 나옵니다. 유충은 다리가 없고 흰색 또는 노란색을 띕니다. 주로 토양에서 발견되는 유기물이나 썩은 식물을 먹이로 삼습니다. 러브버그의 애벌레 단계는 환경 조건과 먹이 가용성에 따라 몇 주에서 몇 달까지 지속될 수 있습니다.

번데기 단계: 유충은 일정 기간 먹이를 먹고 성장한 후 번데기 단계에 들어갑니다. 이 단계에서 유충은 스스로 만든 보호용 고치 안에서 변태를 겪습니다. 번데기는 일반적으로 갈색입니다. 번데기 단계는 일반적으로 약 1~2주 동안 지속됩니다.

성충 단계: 번데기 단계에서 몇 주가 지나면 성충이 고치에서 나옵니다. 성충은 날개가 완전히 형성되고 암컷과 수컷이 짝짓기를 위해 쌍으로 날아다닙니다. 성충의 수명은 비교적 짧아서 보통 몇 주밖에 살지 못합니다. 성체 러브버그의 수명은 일반적으로 며칠에서 몇 주 정도로 비교적 짧습니다. 이 단계에서는 주로 짝짓기와 번식 활동에 집중합니다.

  • 생태학적 역할:
    러브버그는 죽은 동식물과 같은 유기물을 분해하는 데 도움을 주는 분해자 역할을 합니다. 러브버그의 떼 지어 다니는 행동은 특히 차량에 끌리기 때문에 운전자에게 성가신 일이 될 수 있지만, 사람의 건강에 큰 위협이 되거나 식물이나 구조물에 손상을 입히지는 않습니다.

결론적으로, 러브버그는 뚜렷한 군집 행동을 보이는 작은 파리로 짝짓기할 때 쌍으로 날아다니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알, 애벌레, 번데기, 성충의 네 단계로 구성된 러브버그의 일생은 총 4단계로 이루어집니다. 무리를 지어 다니며 차량에 달라붙어 귀찮게 할 수 있지만, 생태계에서는 분해자로서 유익한 역할을 합니다.

3. 한국에 출몰한 러브버그 – 미국 종과는 달리 – 한국 자생종 (털파리)

1) [리포트+] 매년 이맘때 몸서리친다…특정 지역에만 ‘벌레떼’ 창궐하는 이유 / JTBC News

러브버그는 흔히 프리시안예약티카(Plesiometopia hyalina)라는 파리과 곤충으로 알려진 미국에서 주로 창궐하는 벌레 입니다만, 이번에 한국에서 발견된 러브버그는 한국의 자생종 털파리라고 합니다. 두 종 모두 습성과 생김새가 유사합니다. 이 벌레는 주로 여름에 서울 은평구와 경기도 고양시 일대에서 관찰되었습니다. 러브버그는 몸길이가 약 1cm 정도로 작은 크기를 가지며, 암수가 쌍으로 붙어 다니는 특징을 가지고 있어 “사랑벌레”라고도 불립니다.

  • 러브버그는 습한 환경을 선호하며, 더운 여름철과 장마철에 주로 출현합니다. 이러한 이유로 서울 은평구와 경기도 고양시의 북한산 서북쪽 지역에서 발견되며, 특히 불광천 산책로 주변에서 자주 서식합니다. 이 벌레는 건물의 유리나 벽면에 달라붙는 모습이 관찰되어 상인들의 장사에 지장을 줄 수 있습니다. 그러나 물을 뿌리면 떨어지는 특성을 가지고 있으며, 밝은 색의 옷을 피하도록 알려져 있습니다. 또한 일부 지역에서는 벌레떼가 창문이나 벽에 붙어 있는 것을 보고할 수 있습니다.
  • 러브버그는 6월 말에 장마와 함께 번식하며, 번식기에는 개체 수가 증가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그러나 전문가들은 러브버그의 수명이 짧고 장마가 끝나면 자연스럽게 사라질 것으로 예상하고 있습니다.
  • 러브버그의 대규모 출현은 생태계의 균형이 깨진 결과로 여겨지고 있습니다. 일부 지역에서는 대규모 택지 개발로 인해 생태계의 균형이 깨질 가능성도 언급되고 있습니다. 또한, 기후변화와 인간의 개발 활동이 러브버그의 출현에 영향을 미쳤을 것으로 판단되며, 전문가들은 자연 생태계와 공존할 수 있는 개발 방식을 모색해야 한다고 주장하고 있습니다.
  • 러브버그 익충 – 사람에게 직접적인 해를 끼치지 않는 익충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따라서 방역보다는 생태계 보존을 위한 노력이 필요하다는 의견도 있습니다. 그러나 시민들의 불편함과 상인들의 영향으로 인해 방역 조치가 시행되고 있습니다. 이러한 상황에서는 러브버그의 출현 원인을 규명하고, 지속적인 모니터링과 조사를 통해 적절한 대응 방안을 모색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리포트+] 매년 이맘때 몸서리친다…특정 지역에만 ‘벌레떼’ 창궐하는 이유 / JTBC News – JTBC News

Table of Contents

러브버그 익충 왜 어떻게 익충일까 2023년 장마 러브버그는 생김새 습성 특징 창궐 이유
[ 러브버그 익충 ] 왜 어떻게 익충일까 2023년 장마 (러브버그는 생김새, 습성, 특징, 창궐 이유)

1) 유튜브 채널 – 8,100 구독자와 함께하는 유튜버 [ 큐레이터 단비 ]
– 유튜브 채널 ‘내’가 있는 유튜브와 블로그로 이루는 퍼스널 브랜딩 채널

2) 네이버 카페 커뮤니티
– [ 큐레이터 단비 – 퍼스널 브랜딩 커뮤니티 유튜브 온라인 수익화 방법 및 노하우 공유 ]

3) 본 블로그의 다른 글 보기
액션캠 악세사리 추천 – DJI 오즈모 액션4 추천

20231219 카페 게시판 하단 배너 5 1
유튜브 큐레이터 단비 로고
유튜브 큐레이터 단비 로고

Visits: 85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

* Related..........................................

우리강아지단비(MyPuppyDanbi)
우리강아지단비(MyPuppyDanbi)https://min-inter.co.kr/
'우리강아지단비 - 민 인터' 본 블로그는 우리집 강아지 단비 이름이 단비여서 만든 블로그 입니다. 아이디어를 기록하고, 정보를 찾고, 그것을 편집하여 세상에 공개하는 작업을 하는 열린 공간이 될 것이며, 이것 하나하나가 장래에 귀중한 자산이 될 거라 믿고 있습니다. 한 걸음 한 걸음, 천천히 나아고자 합니다.

Related Articles

Most Tags in the Posts

Latest Articles

Translate Eng pages to Other »

우리강아지단비